소설 게시판

목록
죽음으로부터 #001 삭제되서;;
2013-12-29 18:58:54

삭제되서 다시올림!

 

 

 

오늘따라 학교에 가기 싫었다.

 

 

 

 

아침부터 아픈척, 누워서

 

 

 

 

학교에 안간다고 엄마에게 때를 썼다. 

 

 

 

하지만 개근상을 받아야한다며

 

 

 

엄마에의해 강재로 끌려나온나는 드빌을 키고

 

 

 

할수없이 학교에가기시작했다.

 

 

 

난 드빌이좋다

 

 

 

드래곤들은 날보고 항상 미소를 짓는다

 

 

 

 

날위로해 주는것같다.

 

 

 

난 모든 도감을  다채웠고.

 

 

 

각성과 캡슐을 거의 모두 만들었다.

 

 

 

그들을 딱 한번만 만날수있다면 좋겠다.

 

 

 

죽기전에. 내가 자살하기 전에...

 

 

 

하지만그것이 불가능하다는것은, 나도 알고있다.

 

 

 

.

 

.

 

.

 

 

 

아니나 다를까 지각이다,

 

 

 

지금은1교시쉬는시간,

 

 

 

 오자마자 쉴틈도없이 난 그들에게 끌려갔다.

 

 

 

"....니들은쉬지도않냐..."

 

 

 

나는 나지막히 말했다 

 

 

 

그들은못들은채 날끌고갔다.

 

 

 

평소같으면 저항을했어도 벌써했겠지.

 

 

 

아무런몸부림도치지않은나는

 

 

 

그들이팔을노는순간쓰러졌고.

 

 

 

 

그들은 익숙한욕설을 내뱉으며

 

 

 

 

날괴롭히고, 밟았다.

 

 

 

내몸을 보호할 자신도 없었다.

 

 

 

이미 익숙해지고

 

 

 

난그것에 길들여져

 

 

 

이미 모든것을 포기했다.

 

 

 

 

점심시간 난옥상으로 올라갔다.

 

 

 

 

무섭지않았다

 

 

 

 

단지 내운명일뿐,

 

 

 

 

옥상에서내다본 세상은 작았다.

 

 

 

 

이위에선 나도 콩알만한 개미일뿐이겠지.

 

 

 

드빌을켰다.

 

 

 

마지막으로 그들을 보았다.

 

 

 

 

 

주위를둘러봤고 아무도없었다.

 

 

 

 

 

드빌을킨채로 목도리로 두껍게 내휴대폰을 둘러쌌다.

 

 

 

 

 

그들만은 살수있게.

 

 

 

 

울타리..? 그딴건없었다  학교폭력없는학교?

 

 

 

 

말도안된다

 

 

 

 

 

 

내휴대폰을두고

 

 

 

 

 

난잠시 뒤를돌아봤다.

 

 

 

 

날말리러온 사람은 없었다,

 

 

 

피식웃어보았다

 

 

 

 

난그저못난이에 관종,

 

 

 

 

"이런주인을 만남을 미워하렴.

 

드래곤들아."

 

 

 

 

한걸음 발을 땟다.

 

 

 

귀에 바람소리가 거세게들려왔다.

 

 

그때,

 

 

"주인, 주인괞찮은가..?"

 

 

 

그것은,

 

 

 

내가제일좋아하던,

 

 

 

 

 

스탯이맘에들었던,

 

 

 

 

파라오곤,,,,,,,,,,,,,

 

 

 

 

 

 

꿈인가..?

 

 

 

죽은건가...?

 

 

 

"당신은 죽지않았어.

 

대신 새삶을 시작하는거야.

 

우리들과함께."

 

 

 

다음편계속

 

 

다음편을 더재밌게보고싶나..?

 

 

 

추댓을주게

댓글[2]

등록하기

사진 등록하기

  • 허헣;; 드빌이 현실화 되다니;; 암튼 주인공은 죽지 않는다라는 법칙에 어긋나지 않았으므로 추천 누르고 갑니다~

    2013-12-30 10:18:02

  • 추천이요!!!!

    2013-12-29 19:47:04